top of page

내달 韓-스페인 '양자 전략 R&D' 스타트…"연 최대 10억원 지원"

발행일 : 2023-01-04 14:03 지면 : 2023-01-05 8면


한국과 스페인이 다음달부터 양자 전략 연구개발(R&D) 프로그램을 시작한다. 모빌리티, 스마트공장 등 첨단기술 부분에서 양국 중소·중견기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국제표준 수준 기술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스페인 산업기술개발센터(CDTI)는 최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한-스페인 전략 계획'(KSSP) 자료를 공개했다. 한국 산업통상자원부와 스페인 과학혁신부가 지난해 7월 산업 기술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교환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양측은 상호 합의한 기준으로 R&D 프로젝트를 선정하는 것은 물론 KSSP 관련 자금을 관리하기 위해 각각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와 CDTI를 주관 기관으로 지정했다. CDTI는 “KSSP는 한국과 스페인의 산업 파트너의 국경을 초월한 혁신적 민간 공동 R&D 프로젝트를 장려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CDTI에 따르면 KIAT는 단일 프로젝트에 연간 최대 10억원을 보조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이는 한국과 타국이 진행하는 양자 공동펀딩형 R&D에서 가장 큰 규모다. CDTI는 프로젝트 당 최대 300만유로(약 40억원)을 지원한다.


중소기업과 중견기업, 대기업과 대학 또는 연구소로 구성된 컨소시엄 등이 KSSP에 지원할 수 있다. 컨소시엄은 최소 1개 이상 한국의 중소·중견기업과 스페인의 최소 2개 이상 산업 파트너(중소·대기업)으로 구성된다.


KSSP는 공동 R&D 프로젝트 기술을 모빌리티와 스마트공장으로 한정했다. 특히 모빌리티 분야에서는 커넥티드카 및 전기자동차를 강조했다. 스페인이 유럽에서도 손꼽히는 모빌리티 산업 생태계와 기술을 보유한 것을 고려하면 국내 중소·중견기업이 관련 기술이나 노하우를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KIAT와 CDTI는 오는 4월 중순까지 지원서를 접수해 지원 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다. 심사 기준은 혁신 수준, 품질, 상용화 가능성 등으로 알려졌다. 공동 R&D 프로젝트 개시일은 오는 9월 1일이다. 진행 기간은 12~36개월이다.


한편 KIAT는 이르면 다음달 지원 기준 등을 담은 KSSP 관련 세부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


출처 전자신문 https://www.etnews.com/20230104000224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특허청, '게임체인저' 양자·AI 분야 유망기술 발굴 착수

표준특허 선점으로 산·학·연 경쟁력 향상에 일조 특허청은 산·학·연의 연구개발(R&D) 기획 지원을 위해 양자와 인공지능(AI) 분야에서 표준특허 선점이 필요한 유망기술 발굴에 착수한다고 20일 밝혔다. 유망기술 발굴은 표준과 특허정보의 종합적인 분석을 기반으로 이루어진다. 올해 연말까지 유망기술을 도출하고 각 유망기술별 표준특허 확보 전략을 함께 실은

AI·양자·이차전지 등 국가전략기술육성法 22일부터 시행

국가전략기술육성법 시행령 국무회의 의결…22일 시행 선정·관리 기준, 육성 기반, 국제협력 강화 방안 등 명시 [서울=뉴시스]세종시 세종파이낸스센터에 위치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현판. 2019.08.29.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윤현성 기자 = 반도체, 이차전지, 우주, AI(인공지능), 양자 등 국가전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