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정부, 韓 주도 양자기술 국제표준 기술위원회 신설 추진

발행일 : 2023-02-13 09:33지면 : 2023-02-14 8면



우리 정부가 국가전략기술인 양자기술 국제표준을 제정하기 위해 기술위원회 신설을 추진한다. 미국·독일·영국 등 양자기술 선도국과 협조해 논의를 주도하겠다는 구상이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13일부터 14일까지 제주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국내외 표준 전문가 약 30명이 참여하는 양자기술 표준화 평가그룹인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표준화평가그룹(SEG)14 회의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양자기술은 에너지 최소 단위인 양자의 물리학적 특성을 이용한 차세대 정보기술로 초고속 대용량 연산과 암호통신이 가능하다. 국제표준 제정은 IEC의 SEG에서 논의되고 있다. SEG는 IEC에서 신규 표준화 과제를 추진하는 특별 조직으로, 2년 동안 표준화 전략 개발 후 상설 조직인 기술위원회나 분과위원회 등으로 전환할 수 있다.


이번 회의에서는 우리나라가 주도해 작성하는 양자기술 국제표준화 로드맵을 논의한다. 로드맵은 △양자컴퓨팅 △양자통신 △양자센싱 △양자소재의 4개 핵심 분야로 구성했다. '양자컴퓨팅'에는 양자컴퓨터의 정상동작과 효율성 확보를 위한 '측정 오류 완화 기술' 등 3개, '양자통신'에는 데이터 송수신시 요구되는 '보안성 유지를 위한 양자키 기술' 등 5개, '양자센싱'에는 초고감도·초정밀 센서 개발에 필요한 '광·자기장 활용 기술' 등 3개, '양자소재'에는 양자기술을 구현할 수 있는 '소재 확보 관련 기술' 2개 등 총 13개 표준화 대상으로 포함했다.


이날 참석 전문가들은 양자기술 로드맵을 본격 추진하기 위한 기술위원회를 신설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오는 8월까지 양자기술 국제표준화 로드맵을 확정하고, 오는 10월에는 IEC 표준화관리이사회(SMB)에 양자기술 기술위원회 신설 제안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우리 정부는 양자기술 국제표준 제정 과정에서 논의를 주도하겠다는 구상이다. 우리나라는 2021년 양자기술 동향, 활용분야, 표준화 수요 등을 제시하는 IEC 백서 발간을 주도한 바 있다. 지난해 2월에는 양자기술 SEG 설립도 이끌었다. 지난해 6월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박성수 책임연구원이 양자기술 표준화 평가그룹인 SEG14 의장직을 수임했다. 이외 우리나라 전문가들이 양자기술 활용분야, 표준화 로드맵 작업반 반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진종욱 국표원장은 “우리나라가 민관이 협력해 양자기술 국제표준화 시작 단계부터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면서 “양자기술 분야에서 국내 기업이 세계 시장에 진출하도록 민간 전문가 국제표준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



출처 전자신문 https://www.etnews.com/20230213000030




조회수 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양자역학’ 관심 높이려 최첨단 연구실까지 공개

IBS 양자나노과학연구실을 가다 “실험실 바닥에 틈이 있다는 게 신기해요.”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에 위치한 연구협력관에 방문한 한 관람객의 반응이다. 이 건물은 기초과학연구원(IBS) 양자나노과학연구단이 실험하는 공간이다. 양자 연구를 위해 설계됐기 때문에 일반 건물과 구조가 다르다. 실험 장비가 놓인 공간은 건물의 나머지 공간과 틈을 두고 떨어져 있다.

양자센싱 분야 실증 충남이 선도한다

과기정통부 공모 사업 선정...국내 최초 지자체 주도 양자과학기술 접목 실증 사례 발굴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충남도가 자율주행차량·도심항공교통(UAM) 등 미래 모빌리티 시장의 급격한 성장과 연계한 양자센싱 기반 라이다(LiDAR) 센서 및 모듈 실증에 나선다. 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주관 ‘양자 정보통신&지원기술 사

경기도·도의회, 양자산업 생태계 활성화 협약·포럼

경기도와 도의회는 30일 한국나노기술원 대강당에서 한국나노기술원이 주관하고 성균관대가 후원하는 '경기도 양자산업 생태계 활성화 협약 및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지난 2월 도의회 남경순 부의장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양자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를 근거로 산·학·연·관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해 양자산업 생태계 조성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김현곤

Comments


bottom of page